top of page

레위인들(민 8:1~26)

성경에서 알려주는 레위인들이란 야곱의 세번째 아들인 레위의 후손들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이 레위인들을 하나님을 위하여 봉사하는 사람들로 선택하셨습니다. 그들을 선택하시고 그들의 기업이 하나님이시라고 하셨습니다. 이들은 이스라엘 모든 가정의 맏아들을 대신하는 사람들입니다. 하나님께서 이집트에서 이스라엘을 해방하실 때 이집트의 맏아들과 짐승의 맏물들을 모두 쳐서 죽게하셨는데 이스라엘 가정의 맏아들과 맏물들은 살려 주셨습니다. 그렇게 하신 이유는 하나님께서 그들이 하나님을 섬기게 하시기 위함이었다고 하십니다. 레위인들은 이스라엘 맏아들들을 대신하는 사람들입니다. 그들을 하나님께 섬기게 하도록 먼저 죄를 청결하게 하는 작업을 하게 하셨고, 아론과 모세는 주님께서 말씀하신 대로 하였습니다. 이렇게 하심으로써 하나님께서는 이스라엘 백성이 하나님을 섬기로 왔다가 죽지 않게 하신다고 하십니다. 하나님께서는 레위인들이 하나님을 섬기게 하신다고 낙하산 식으로 하지 않으셨습니다. 레위인들이 하나님께 봉사하기 전에 이스라엘 백성들을 성막 앞으로 불러서 그들이 레위인들의 머리에 손을 얹어서 기도를 드린 후에 하나님께 보내게 하셨습니다. 그리고 아론의 자손인 제사장들에게도 인정을 받게 하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의 종들인 레위인들이 이처럼 백성들과 도와야 할 제사장들과의 관계를 원활하게 하여 주셨습니다. 본문을 읽으면서 민 4장과 다른 내용을 보게 됩니다. 그곳에는 고핫, 므라리, 게르손 자손의 이름이 나옵니다. 그들 역시 레위인들로써 성막을 옮기는 일을 맡은 사람들입니다. 그런데 그들의 봉사 나이는 30세로부터 50세입니다. 그런데 본문에서 언급하시는 레위인들은 이십오세에서부터 오십세입니다. 주님께서 이처럼 나이를 다르게 하심은 모두 깊으신 뜻이 있을 것입니다. 이처럼 섬세하시고 정확하신 주님을 알게 된 모세나 아론과 같은 주님의 종들은 말씀하신 것을 경청하였고, 말씀하신 대로 하였습니다. 자기의 마음과 뜻로 하지 않았다는 말입니다. 신약의 성도들은 모두 제사장이며 레위인들입니다. 신중하고 섬세하고, 정확하게 하시는 하나님을 알고, 그동안 해 오던 질서와 평화를 지키면서 자기가 맡은 일을 믿음과 지혜로 잘 하시길 축복합니다. 아멘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히틀러가 독일 국민을 충동해서 전쟁을 일으켜서 많은 사람을 죽일 때 교회 쪽에서 히틀러를 권력에서 끌어내리려는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그들 중의 한 사람이 본 훼퍼 목사라는 분입니다. 불행하게 본 훼퍼 목사님께서 계획한 것이 알려져서 감옥에서 사형 선고를 받고, 죽었습니다. 죽기 전에 본 훼퍼 목사님을 관리하던 간수가 목사님께 목사님께서는 사형 선고를 받고,

거짓 예언자는 예수님께서 말씀하시기 이전에도 늘 있었습니다. 예레미야를 통해서 해 주신 말씀은 그들이 선포한 평화가 이루어졌는지를 확인하면 된다고 하였습니다.. 제가 많은 예전자들 중에서 예레미야를 특별히 지칭한 이유는 예레미야는 불행하게 예루살렘이 멸망하므로 바벨론에 항복을 하라고 촉구하였기 때문입니다. 이스라엘의 시각에서 보면 그렇게 선포한 예레미야는

잠언 18:8절과 26:22절에서 헐뜯기를 잘하는 사람의 말은 맛있는 음식과 같아서 뱃속 깊은 데로 내려간다라는 똑 같이 표현합니다. 잠언에서 이런 현상이 표현한 것은 사람의 죄성을 마치 거울에 비추듯이 고스란히 드러내 보여주는 것이라 하겠습니다. 이런 심리에 대하여 예수님께서는 당신이 심판을 받지 않으려거든 남을 심판하지 마십시오. 라고 말씀하셨습니다.

bottom of page